21/07/2021 - 27/07/2021

@wbsc    

Hosted by:   JPN

Softball Olympic Games 2021 - Official Payoff

미국 소프트볼 올림픽 대표팀, 플로리다에 훈련캠프 소집

미국 소프트볼 올림픽 대표팀, 플로리다에 훈련캠프 소집
07/01/2021
2020년 도쿄 올림픽에서 역사상 네 번째 소프트볼 금메달을 노리고 있는 미국 여자 소프트볼 국가대표팀이 10개월 만에 다시 그라운드로 돌아왔다.

미국 여자 소프트볼 올림픽 대표팀이 지난 3월 메이저리그(MLB) 주최의 “Stand Beside Her” 투어가 COVID-19 대유행 사태로 취소된 이후 처음으로 미국 플로리다주 레이크랜드에서 훈련 캠프를 위해 한자리에 모였다. 이 캠프는 2021 년 1 월 4 일부터 16 일까지 플로리다 써던 컬리지(Florida Southern College, FSC) 소프트볼 프로그램의 본거지인 Barnett Athletic Complex에서 진행된다.

18 인으로 구성된 선수단에는 Rachel Garcia, Dejah Mulipola, Bubba Nickles와 각각의 대학 팀에 남아있는 코치들 Laura Berg, Howard Dobson, Tairia Flowers 및 Heather Tarr가 포함되어 있지 않다. 훈련을 지원하기 위해 Ken Eriksen 감독 및 Roman, Penny Foore, Kyla Holas, 그리고 두 번 올림픽 출전의 경험을 가진 Kelly Kretschman가 참가한다.

Eriksen감독은 " 우리에게 훈련은 아주 중요합니다. 앞으로 몇 주 동안의 훈련을 위해 도움을 주신 폴크 카운티 관광청 및 스포츠 마케팅팀과 플로리다 써던 컬리지에 감사드립니다.”라고 말했다.  

2019년 10월, USA 소프트볼은 2020년 도쿄 올림픽이 2021년으로 연기된 뒤 올림픽출전선수명단을확정했다. 2018 WBSC 세계선수권대회에 출전한 미국 대표팀선수 12명을 포함한 15 명의 선수 명단을 발표했으며 올림픽 메달리스트인 Cat Osterman과 Monica Abbott가 주목받았다.

현재 세계 랭킹 1위인 미국은 일본 지바에서 열린 2018 WBSC 세계 여자소프트볼 선수권대회의 우승으로 2020년 도쿄 올림픽 소프트볼 대회 출전 자격을 얻었다. 오는 7월 21일, 미국은 이탈리아를 상대로 네 번째 올림픽 금메달을 향한 여정을 시작한다.